Logger Script 겟차 - 반응형 로켓 벤츠, AMG C63 시승기
본문 바로가기

안녕하세요 전국민의 신차 구매 파트너
겟차 에디터입니다!

오랜만에 시승기로 돌아왔습니다.
오늘 겟차가 준비한 시승차량은!

V8 가솔린 엔진에 두개의 터보차저를 품고
4.1초의 제로백을 자랑하는 슈퍼세단!

메르세데스 AMG!

C63 세단입니다.
C클래스 라인업 가운데 가장 고성능
모델을 담당하면서 V8 엔진을 품은
가장 컴팩트한 메르세데스인 C63

C클래스 노멀 모델과 큰 차이는 없지만
AMG 바디킷으로 완전히 새로운
인상을 주고 있습니다.

훨씬 다이나믹한 모습을 연출!

뒷모습도 곡선미를 강조했으며
예쁜 모습만을 전하던 C클래스와 달리,
AMG C63은 강력한 출력을 시각화 했죠.

특히 듀얼 트윈팁 머플러는
"나 AMG야" 라고 외치는 것 같죠?

트렁크 공간은 평범한 컴팩트 세단의
수준 그대로 입니다.
일상에서 타기에도 불편함이 없어야 하는게
이 차의 가장 큰 매력이자 목표죠.

옆에서 보는 전체적인 비율도
늘씬하게 빠진 것은 아니지만,
다부지고 예쁜 라인을 표현했습니다.

카본으로 포인트를 준 사이드 스커트와
카본 립스포일러가 조화를 이루고,
휠하우스를 가득 채운 휠은
드레스업 효과 뿐만 아니라
도로를 언제든 움켜쥘 수 있었죠.

전륜245/후륜265 사이즈의
19인치 휠과 타이어는
C63을 정말 멋지게 만들어주는 포인트.

휠 속에 은은하게 보이는
6피스톤 AMG 캘리퍼도
이 차의 브레이크 시스템이
어느정도일지 짐작케 합니다.
(카본 세라믹 브레이크 옵션도 있지만 투머치)

<실내공간>

인테리어 구성은 C클래스와 같지만
소재와 디테일에서 많은 차이를 보입니다.

센터페시아를 카본으로 마감했고,
질 좋은 가죽과 알루미늄 등으로 감쌌으며

스티어링 휠은 12시 방향에 센터 포인트를
잡을 수 있는 절개선이 존재했고

클러스터는 AMG전용으로
320km/h 까지 표시되고
7,000RPM까지 돌리죠

작지만 알차고 고급스러웠던
C63의 카본 센터페시아와

IWC 시계, 부메스터 사운드 시스템 등이
스포츠에 럭셔리를 더해
AMG를 만들고 있었습니다.

뒷좌석 공간은 생각보다 넓은 편!
최근 출시 된 제네시스 G70 보다
훨씬 넓습니다.

G70과 C클래스는 동급이지만,
뒷좌석 공간만큼은 C의 상대가 되긴 틀렸네요.
(패밀리카로도 충분하다는 뜻_아빠_지름신)

<주행성능>

AMG C63은 63라인업 가운데 막내지만,
어깨에 짊어져야 하는 짐은 참 많습니다.

AMG답게 운전의 재미와 다이나믹한
주행성능을 기본으로 갖춰야 하고,
세단의 실용성을 잘 살려야 하며,
패밀리카로써도 활용 가능해야 하고,
일상 주행용으로도 불편하지 않아야 하죠.


모두 만족 시킬 수 있었을까요?

4리터급 가솔린 트윈터보 엔진
476마력, 66.3kg.m

신형 M177엔진은 변형을 통해
AMG GT에도 쓰이는 최고의 퍼포먼스를
가진 엔진입니다. 또한 배출가스와 연비까지도
고려한 최신의 엔진이죠.

주행에서 오는 짜릿한 청량감은
직접 몰아보기 전엔 느끼기 어려운 매력.

AMG 전용 7단 MCT는 강력한 엔진 출력을
뒷바퀴로 쉴 새 없이 보내주었고
AMG 라이드 컨트롤 서스펜션은
도로위에 말 그대로 찰싹 달라붙어
주행 안정감을 더했습니다

그리고 AMG의 가장 큰 매력은
바로 스포츠 배기 시스템에 있죠.

주행모드에 따라 3가지로 변화되는 사운드는
V8 엔진의 매력을 극대화 하여 소리내며
드라이버의 달리고 싶은 욕구를
끊임없이 자극했습니다.

그 외에도 AMG 전용 기계식 LSD로
어떤 주행 환경에서도 민첩한 주행을
도와주었습니다. 와인딩 로드에서
재밌고 빠르게 탈 수 있는 후륜구동 AMG!

고성능 자동차는 끊임없이 늘고 있고,
AMG 라인업도 전보다 훨씬 다양해졌습니다.

하지만 V8 엔진과 후륜구동의 전통을
지키는 최신 자동차를 찾기란 쉽지 않죠.

C63은 우리의 근본적인
본능을 자극하는 자동차였습니다.

일상에선 평범한 패밀리카로,
운전자가 조금만 반응을 주면
로켓을 변신하여 달려나가는
반응형 로켓 !

Mercedes AMG C63